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네이버페이, '대출 갈아타기' 인프라 구축으로 금융위 표창

(서울=뉴스1) 김승준 기자 | 2024-05-29 11:32 송고
29일 서울 마포구에서 금융위가 주최한 '대출 갈아타기 1주년 간담회'에서 김태경 네이버페이 대출서비스팀 리더가 이준수 금융감독원 부원장으로부터 표창을 받고 있다. (네이버페이 제공) 2024.05.29 /뉴스1
29일 서울 마포구에서 금융위가 주최한 '대출 갈아타기 1주년 간담회'에서 김태경 네이버페이 대출서비스팀 리더가 이준수 금융감독원 부원장으로부터 표창을 받고 있다. (네이버페이 제공) 2024.05.29 /뉴스1

네이버페이가 대환대출 인프라 구축과 운영에 기여한 공로로 금융위원회로부터 표창을 받았다고 29일 밝혔다.

금융위원회는 29일 금융위원장 주재로 '대출 갈아타기 서비스 시행 1주년 간담회'를 열었다.
이날 금융위원회는 네이버페이를 비롯해 금융결제원, 국민은행, 신한은행, 우리은행, 하나은행 등 대환대출 인프라 구축과 운영에 기여한 금융권 및 대출 비교플랫폼의 실무자 6인에게 표창을 수여했다.

네이버페이에서는 김태경 대출서비스팀 리더가 금융위원장 표창을 받았다.

네이버페이는 지난해 5월 금융위원회가 주도한 온라인·원스톱 대환대출 인프라에 참여해 신용대출 갈아타기 서비스를 출시했다. 아울러 올해 1월에는 주택담보대출 및 전월세자금대출 갈아타기 서비스를 출시했다.
네이버페이 주택담보대출 갈아타기 서비스는 출시 이후 4개월간 약 9만 명이 이용했으며 이 중 80%는 더 낮은 금리로 갈아타기를 추천받았다.

김태경 리더는 "전 국민이 건강한 금융 생활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플랫폼으로서 이용자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금융사와 적극 제휴해 소비자의 편익에 기여하는 서비스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seungjun241@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