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제주 제2공항 계기 중문에 복합리조트 검토해야"

김종민 전 문광부 장관, 제주 국제카지노포럼 기조연설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 2023-11-21 16:10 송고
 
 

관광단지가 조성된 제주 서귀포시 중문에 카지노를 포함한 대형 복합리조트를 검토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김종민 전 문화관광부 장관은 21일 라마다플라자 제주호텔에서 열린 2023 제주 국제카지노 정책포럼 기조연설에서 이같이 말했다.

김 전 장관은 "싱가폴, 일본, 인턴 등에 새로운 거대 복합리조트들이 등장하고 있다"며 "제주에서 제2공항을 계기로 중문 복합리조트 등을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했다.

김 전 장관은 "안전, 가격, 소통, 친절 등에서 글로벌 스탠다드에 맞도록 제주관광의 서비스 질을 높여야 한다"며 "뉴욕, 런던, 파리, 서울 등보다 나아야 제주에 온다"며 "시작부터 글로벌 스탠다드를 적용해야 시행착오를 최소화할 수 있다"고도 했다.

현재 제주에는 제주시 노형동에 드림타워, 서귀포시 안덕면에 제주신화월드 등이 외국인카지노를 포함한 복합리조트를 운영하고 있다.

제주도가 주최하고 제주카지노업감독위원회와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공동으로 주관하는 이번 포럼은 올해 '아세안 플러스 알파 비전 실현을 위한 복합리조트산업의 역할'을 주제로 국내외 전문가, 업계, 시민단체 등이 참석했다.

포럼 첫날에는 김 전 장관의 기조연설에 이어 인천경제자유구역청 김성수 사무관이 '인천 복합리조트 개발 추진 현황 및 기대효과'를, 오사카상업대학 양형은 연구원은 '일본 복합리조트 개발 추진 현황', 나고야산업대학 소바지마 노리유키 교수가 '일본 복합리조트가 일본 관광산업에 미치는 영향' 등을 발표했다.

또 페니 완 마카오관광대학의 교수가 '마카오 카지노산업의 ESG 경영 사례'를, 필리핀오락게임공사 다니엘 세실리오 매니저가 '필리핀오락게임공사와 필리핀 카지노 법령 및 규정'을 소개했다.

부대행사로는 카지노를 포함한 복합리조트 10여개사 등이 참여하는 채용박람회가 열렸다.

둘째 날에는 포럼에 참석한 주요인사들이 제주 원도심과 동문시장, 복합리조트 등을 둘러본다.


kdm@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