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민주 "윤 대통령 삭감 과학기술 예산 바로잡아…국힘 예산안 거부 유감"

민주 R&D 예산 대응 TF·과방위 위원, 예결위원장에 예산안 전달

(서울=뉴스1) 한병찬 기자 | 2023-11-21 14:45 송고
서삼석 예결위원장이 2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예결위원장실에서 더불어민주당 소속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 의원 및 민주당 과학기술 R&D 예산 대응 TF 위원들로부터 R&D 예산안을 전달받고 있다. 2023.11.21/뉴스1 © News1 임세영 기자
서삼석 예결위원장이 2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예결위원장실에서 더불어민주당 소속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 의원 및 민주당 과학기술 R&D 예산 대응 TF 위원들로부터 R&D 예산안을 전달받고 있다. 2023.11.21/뉴스1 © News1 임세영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21일 "윤석열 정부의 졸속 삭감한 과학기술 예산을 바로잡기 위해 '과학기술 민생·미래 R&D 예산안'을 만들었다"고 밝혔다.

민주당 과학기술 R&D 예산 대응 TF 및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위원들은 이날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민주당은 윤석열 정부가 추진하려던 예산 낭비 문제사업들을 과감하게 덜어내고 과학기술계와 미래 청년세대를 위한 예산을 확보하는 데 총력을 다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이들은 "지난 14일 과방위 예결소위는 2024년도 과방위 소관 예산 및 기금운용안을 심도 있게 논의하고 정부가 제출한 예산안을 수정 의결했다"며 "과기정통부 소관 예산의 경우 정부안에서 약 2조19억원을 증액하고 윤석열 정부에서 졸속으로 추진한 사업예산 약 1조1514억원을 감액해 8505억원을 순증했다"고 설명했다.

이들은 "예산 심사 과정에서 무책임한 태도로 일관한 정부와 여당의 태도를 다시 한번 짚고 넘어가지 않을 수 없다"며 "정부와 국민의힘은 R&D 예산 삭감에 따른 부작용이 없게 보완하겠다고 했지만 연구 현장에 필요한 예산을 수용할 수 없다는 입장을 고수했다"고 했다.

아울러 "우리 과학기술계와 미래세대를 위한 예산을 거부하는 정부와 국민의힘에 심각한 유감을 표한다"고 덧붙였다.

이들은 기자회견을 마친 후 서삼석 예결위원장을 찾아 예산안을 전달했다.


bchan@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