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코웨이 '비렉스 리클라이닝 안마베드', CES 2024서 혁신상

2024년 국내 출시…자동 상체 기립 기능 탑재

(서울=뉴스1) 김형준 기자 | 2023-11-16 10:33 송고
CES 2024에서 혁신상을 수상한 코웨이 비렉스 리클라이닝 안마베드 이미지.(코웨이 제공)
CES 2024에서 혁신상을 수상한 코웨이 비렉스 리클라이닝 안마베드 이미지.(코웨이 제공)

코웨이(021240)는 2024년 출시 예정인 '비렉스 리클라이닝 안마베드'가 CES 2024 혁신상을 수상했다고 16일 밝혔다.

CES 혁신상은 CES를 주관하는 미국소비자기술협회 전문가들이 출품 제품을 대상으로 기술력, 디자인, 고객 가치 등을 종합 평가해 우수 제품에 수여하는 상이다.

디지털 헬스 부문에서 혁신상을 받은 비렉스 리클라이닝 안마베드는 자동 상체 기립을 돕는 리클라이닝 기능과 사용자 맞춤 안마 시스템 등 혁신적 기술을 탑재해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제품은 다양한 각도로 조절이 가능해 노약자나 거동이 불편한 사용자도 누워서 안마를 받은 뒤 편안하게 일어날 수 있다. 인체공학에 기반한 '스파인 커브 스캔'을 통해 세분화한 안마 시스템이 사용자 신체 특성에 맞춰 섬세한 안마 기능을 구현한다.

제품에는 스트레스 완화, 수면 유도 등 사운드 테라피 기능을 가진 '힐링 음원'을 내장했다. 컨디션에 맞춰 다양한 안마 모드와 온열 시스템도 선택할 수 있다.

코웨이는 2024년 중 제품을 국내 출시하고 비렉스 주력 제품으로 힐링케어 시장을 공략한다는 방침이다.

코웨이 관계자는 "차별화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시대를 선도하는 혁신 제품 개발과 고객 생활에 새로운 가치를 전하기 위해 연구활동에 더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jun@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