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필터 3.8배, 소음은 잡았다…다이슨 대형 공기청정기 신제품 출시

'다이슨 빅+콰이엇 포름알데히드 공기청정기'
10m 이상 정화 공기 분사…최대 풍량 소음 56dB 수준

(서울=뉴스1) 강태우 기자 | 2023-06-08 11:01 송고
다이슨 빅+콰이엇 포름알데히드 공기청정기. (다이슨 제공) 
다이슨 빅+콰이엇 포름알데히드 공기청정기. (다이슨 제공) 

다이슨은 최신 공기 정화 기술이 탑재된 '다이슨 빅+콰이엇 포름알데히드 공기청정기'를 출시한다고 8일 밝혔다.  

신제품은 원뿔 형태의 공기역학 현상을 활용해 10m 이상 정화된 공기를 분사하도록 설계됐다. 기존 다이슨 활성 탄소 필터 대비 3배 더 많이 이산화질소(NO2)를 제거할 수 있는 K-탄소 필터와 CO2(이산화탄소) 센서도 갖췄다. 특히 헤파 H13 등급 필터는 기존 필터 대비 3.8배 더 크게 재설계됐다.

최대 풍량에서도 56데시벨(dB) 수준의 소음만 발생해 역대 다이슨 공기청정기 제품 중 가장 적은 소음이다.

맷 제닝스 다이슨 환경제어 부문 엔지니어링 디렉터는 "신제품은 다이슨의 대형 공기청정기 출시의 시작을 알리는 제품"이라며 "사용자들은 공기청정기 작동 시 발생했던 소음과 약한 공기 흐름 분사력에 따른 비효율성으로부터 해방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 밖에도 다이슨 빅+콰이엇 포름알데히드 공기청정기 통합 센서 시스템을 갖췄다. 자체 알고리즘으로 데이터를 초 단위로 교차 검증하고, 공기를 분자 수준으로 분석해 환경 변화를 자동 감지한다. 

LCD(액정표시장치) 화면 및 마이 다이슨 앱을 통해 분석 결과도 실시간으로 표시해준다. 사용자는 앱을 통해 제품을 원격 제어할 수 있고 공기 정화를 위한 일정 예약과 모니터링도 가능하다.

신제품의 가격은 탄소 필터, 센서 여부에 따라 119만원부터 129만원까지다. 이날부터 다이슨 공식 홈페이지 및 다이슨이 입점된 오프라인 매장에서 구매할 수 있다.


burning@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