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여배우A씨 "하룻밤 자자며 쌀자루 가득 현금 주더라" 은밀한 제안 폭로

(서울=뉴스1) 김학진 기자 | 2022-12-07 10:35 송고 | 2022-12-07 10:46 최종수정
KBS 2TV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3' 방송 화면 갈무리

'애마부인'의 주연 배우 안소영이 은밀한 제안과 함께 현금다발을 받았다고 고백했다.

지난 6일 방송된 KBS 2TV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3'에는 안소영과 안문숙의 요트 자격증 시험을 위해 경찰서에 함께 방문한 모습이 담겼다.

이날 요트 시험을 치른 이들은 전원 불합격에 아쉬워하며 집으로 발걸음을 돌려 휴식을 취했다.

때마침 지난 방송에서 함께한 씨름 천하장사 백승일의 선물이 도착했다.

안문숙은 백승일에게 전화를 걸어 특별한 선물에 감사 인사를 건넸고, 안소영은 갑작스레 선물을 보며 웃음을 참지 못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후 안소영은 "샅바처럼 특별한 선물을 반은 적이 있냐"라고 물었고, 안문숙은 "자연산 백수오 선물을 받았다. 진짜 귀한 건데. 백수오주를 담가놨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이어 질문을 받은 안소영은 "시계 같은 것, 비싼 것들을 받은 적이 있다"고 밝혔다.

이에 안문숙은 "시계를 받았으면 러브스토리가 나오는 거냐"라고 되물었고, 이에 안소영은 "선물을 준 분이 누군지도 밝히지 않았기 때문에 받을 수 없었다. 누가 줬는지도 모르는 걸 어떻게 받나"라고 설명했다.

특히 안소영은 '은밀한 하룻밤'을 대가로 현금을 선물한 팬도 있다고 고백했다.

안소영은 "쌀자루 같은 게 선물로 왔다. 열렬한 팬이라고 하더라,. 근데 쌀자루 안에 현금이 가득 들어있었다"며 "근데 중요한 건 이것 역시 받을 수 없었다. 선물을 보낸 이가 하룻밤을 같이 자야 하더라 그래서 거절했다. 어릴 때다. '애마부인'이 뜨고 나서"라고 토로했다.


khj80@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