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안정환, 16강 진출 확정 후 "내려가서 다 뽀뽀해주고파"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2022-12-03 02:26 송고
방송인 안정환© 뉴스1

안정환 MBC 해설위원이 16강 진출 확정 후 "내려가서 다 뽀뽀해주고 싶다"며 감격했다.

안정환은 2일 밤 12시 시작한 MBC 2022 피파 카타르 월드컵 H조 조별예선 3차전 해설위원으로 활약했다. 그는 포르투갈전 승리 후 한국 축구 팀이 16강을 확정 짓자 환호했다.

이후 그는 "다 내려가서 뽀뽀해주고 싶다"며 "축구라는 것이 아무리 강팀을 만나도 물음표인 것이다"라며 열심히 뛴 선수들을 칭찬했다.

앞서 안정환은 이날 경기에 앞서 "손흥민의 부상 등으로 쉽지 않은 상황이 있지만, 선수들끼리 서로 믿고 경기하면 이변이 일어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2일 밤 12시(한국시간) 포르투갈과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치른 2022 피파 카타르 월드컵 H조 조별예선 3차전에서 2-1로 역전승을 거둬 16강에 진출했다. 앞서 한국 대표팀은 지난달 24일 우루과이와의 1차전에서 0-0 무승부를 기록해 승점 1점을 챙겼으며, 지난달 28일 열린 가나와의 2차전에서는 2-3으로 아쉽게 패한 바 있다.


hmh1@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