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오윤아, 연하 남친 최초 공개?…"얘 때문에 성형 의혹 받는다"

(서울=뉴스1) 김학진 기자 | 2022-11-25 08:49 송고 | 2022-11-25 09:55 최종수정
오윤아 유튜브 채널 'Oh!윤아' 영상 갈무리

오윤아가 남친의 정체를 공개하며 성형 의혹을 받는다고 토로해 시선을 모았다.

지난 24일 오윤아 유튜브 채널 'Oh!윤아'에는 '오윤아 남친 최초 공개?! 연하남과 가로수길 데이트(일상, vlog, 데일리룩, 인생네컷) '이라는 제목의 새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남동생과 만난 오윤아는 "오늘은 날씨가 너무 좋고 브런치 먹는 걸 해보면 어떨까 싶어서 소중한 사람을 불렀어야 했는데"라고 소개했다.

오윤아의 남동생은 "갑자기 이렇게 찍게 돼 당황스럽다. 원래 누나 만나면 말 되게 안 하는데 노력하겠다"고 출연 소감을 밝혔다.

하지만 오윤아는 "아니다. 원래 말 되게 많다. 되게 웃기려고 노력하는 스타일인데 평소 자제를 많이 시키기 때문에 말을 못하는 것"이라면서 "오늘은 좀 재미있게 해보겠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얼굴이 나랑 정말 하나도 안 닮았다. 그래서 성형 의혹을 많이 받는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후 브런치를 먹기 위해 이동하며 "저희 식구들이 츤데레 스럽다. 잘해주고 이러지 않고 말도 막한다"며 "사람들이 보면 싸우는 줄 안다. 1년에 한 다섯 번 만날까 말까다. 지금 이렇게 만나서 얘기하는 것도 사실 어색하다. 뭐 사줄 때나 만난다"라며 현실 남매의 케미를 보여줬다.

또 식사 주문을 혼자 끝마친 오윤아는 "내가 계산을 하기 때문에 얘(동생)는 선택권이 없다"라고 말했고 동생은 "시켜주는대로 먹는 편이다"라고 인정해 웃음을 더했다.

그러면서도 동생은 오윤아의 생일을 기념해 꽃다발에 고기까지 직접 배달하며 선물을 건넸다. 이에 더해 둘은 '인생 네컷'을 촬영하며 볼하트 포즈로 투샷 사진까지 완성하며 훈훈하게 데이트를 마무리했다.


khj80@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