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박현빈 母 "며느리, 대답도 안해…하의실종도 경악" 갈등 폭발

(서울=뉴스1) 김학진 기자 | 2022-11-24 16:28 송고
MBN '속풀이쇼 동치미' 영상 갈무리

가수 박현빈의 어머니가 며느리와의 고부갈등과 함께 '하의 실종' 패션에 경악했다고 털어놨다.

지난 23일 공개된 MBN '속풀이쇼 동치미' 선공개 영상에는 '박현빈 어머니 정성을, 나를 무시하는 며느리?! 얘기를 해도 대답 한 마디를 안 해요!'라는 제목으로 박현빈의 어머니 정성을씨가 출연했다.

이날 며느리에 대한 불만을 토로한 박현빈의 어머니 정성을은 "제가 시어머니가 되고 며느리를 바라보는데, 이상하게 입술부터 달싹달싹 거렸다"며 "며느리를 보면 잔소리 할 게 생긴다"라고 고백했다.

진행자가 구체적인 사례를 묻자, 정성을은 "(며느리가) 우리집에 오면 시아버지도 계시고 시어머니도 계시지 않냐. 그런데 한번은 긴 상의에 짧은 바지를 입고 있었다. 바지가 상의에 가려 거의 안 보였다. 하의가 분실됐나 싶어서 깜짝 놀랐다"라고 말했다.

MBN '속풀이쇼 동치미' 영상 갈무리

이어 "깜짝 놀랐다. '어떻게 하나' 하고 고민하다가 현빈이 아내를 불렀다. 그리고 '시아버지와 같이 식사할 때는 조금 더 긴 바지가 좋을 것 같은데'라고 말끝을 흐리며 조심스럽게 말했다"고 덧붙였다.

또 "'얘야, 그게 뭐니' 이런 것도 안 했다. 그런데 대답이 없더라. 내가 깜짝 놀랐다. '네, 어머니' 이런 게 없더라"라고 설명했다.

그는 "나도 20대에 결혼을 해서 시어머니한테 혼나면 '네 알겠습니다' 라고 대답을 못했다. 사실 무서워서 그 순간 대답을 못한 적이 있다. 그래서 그 기억을 떠올리며 참았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그러면 씩 웃기라도 해야 하는 게 아닌가 싶었는데, 안하더라"며 며느리에 대한 불만을 토로했다.

박현빈은 2015년 비연예인인 아내와 결혼했다. 슬하에는 아들 1명과 딸 1명이 있다. 그는 배우 이윤지와 사촌 사이인 것으로 알려졌다.  


khj80@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