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인기 걸그룹 멤버, 유흥업소로 이직 고백 "하고 싶었던 일, 용기냈다"

(서울=뉴스1) 김학진 기자 | 2022-09-27 11:54 송고 | 2022-09-27 14:20 최종수정
시다 마나카 인스타그램 갈무리

일본 인기 걸그룹 케야키자카46 출신 시다 마나카가 충격 근황을 밝혔다.

시다 마나카는 지난 26일 자신의 SNS를 통해 "이번에 긴자에서 일을 시작하게 됐다"는 글을 공개했다.

이와 함께 공개한 사진 속 시다 마나카는 몸매가 훤히 드러나는 검은색 원피스를 입고 뇌쇄적인 눈빛을 발산하고 있다.

이어 그는 "사실 오랫동안 하고 싶었던 일이고 전부터 생각했지만 행동으로 옮기지 못했다"며 "하지만 주위에서 응원하는 분들이 많았고 인생은 한 번뿐이기에 '좋아하는 일을 해보자'는 생각을 하고 결정했다"고 말했다.

시다 마나카 인스타그램 갈무리

시다 마나카는 "불안하기도 즐겁기도 하지만 정말 원했던 직업이기 때문에 노력하겠다"며 "발표하기까지 응원해 주신 분들과 상담 해준 가족, 친구들께 항상 감사하다"라고 인사를 전했다.

그러면서 "다른 모습으로 뵙게 되겠지만, 이제 드디어 만날 수 있는 기회가 생겨 기쁨 마음이다. 여성분들도 찾아와 달라"고 요청했다.

한편 시다 마나카는 2016년 케야키자카46 멤버로 데뷔해 큰 인기를 얻었다. 하지만 그는 2018년 건강 악화로 활동 중단 후 그는 같은 해 11월 팀에서 탈퇴했다.


khj80@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