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양세종, 더 훈훈해진 근황 "복귀작 '이두나!' 촬영중" [N화보]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2022-09-26 11:46 송고
배우 양세종 / 마리끌레르 제공


배우 양세종 / 마리끌레르 제공


배우 양세종 / 마리끌레르 제공
배우 양세종이 근황을 공개했다. 

26일 패션매거진 마리끌레르는 양세종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흑백의 화보 속 양세종은 강인함과 유연함 사이를 자유롭게 오가며 한층 더 성숙한 매력을 보여주었다. 

인터뷰에서 양세종은 "최근 드라마 '이두나!'를 한창 찍고 있다, 일주일에 4일~5일씩 지방에 내려가 촬영 중이다"라고 했다.

이어 "작품에 임하는 동안에는 양세종이 아니라 내가 맡은 인물이 되려고 노력하는 편이다, 이번에도 '이두나!'를 위해 양세종의 일상을 일부러 단순하게 만들어놓았다"고 덧붙였다.

작품 속 세계에 깊이 몰입하는 이유에 대해서는 "현장에서 어느 정도 여유가 있어야 좋은 연기를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촬영 전에 혼자 부단히 연습해 연기를 체화하고, 현장에 가서는 오감을 열어놓는다"고 답했다.

또 "현장에서 합을 맞출 때 예상치 못한 것들이 나타나는 순간을 좋아한다, '이두나!' 촬영장에서도 이런 순간을 자주 마주한다"고 밝혀 새 드라마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ichi@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