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안신우 "이영애 매니저와 결혼…예식비에 병간호 도움까지 준 은인"

26일 오전 KBS 1TV '아침마당' 방송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2022-09-26 10:36 송고
KBS 캡처

배우 안신우가 이영애가 은인이라고 발했다. 

26일 오전에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에는 '일일드라마의 황태자들' 특집으로 진행된 가운데 안신우가 출연했다.

안신우는 배우 직업의 불안정함에 힘들 때도 있지만 혼자가 아니라 아내가 있어서 더욱 힘을 낸다고 했다.

그는 "내가 마흔아홉에 결혼했는데 그 당시에 이영애씨와 제가 같은 소속사였다. 그 소속사에 아내가 이사로 재직중이었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사임당'이라는 드라마를 같이 하면서 이영애씨가 도움을 많이 줬다, (아내와) 자리도 많이 마련해주고 집에 초대해서 결혼에 대한 좋은 이야기도 많이 해줬다"라며 "예식장도 영애씨네에서 잡아주고 아내 예식비도 다 대주셨다. 정말 고마운 일이다"라고 덧붙였다.

이어 "그 뒤로도 아내가 2년 전 뇌출혈로 쓰러져서 중환자실에 실려간 적이 있는데, 다행히 빨리 발견해서 고비는 넘겼는데 아직 건강이 온전하지 않다"라며 "한동안 제가 아이도 돌보고 아내 병간호도 해야 했다, 힘든 시기가 있었는데 이영애씨 부부가 배우 매니저 사이가 아니라 친동생 챙기듯이 도움을 많이 주었다, 우리 부부에게는 은인이다"라고 말했다.


ichi@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