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국제 > 국제일반

동성애자 男배우 '원숭이두창' 감염 후기…"키스·포옹 조심"

(서울=뉴스1) 소봄이 기자 | 2022-08-18 13:26 송고
미국의 포르노 배우이자 동성애자 실버 스틸. (인스타그램 갈무리)© 뉴스1
미국에서 포르노 배우로 활동하는 동성애자 남성이 원숭이두창 감염 후기를 전하며 사람들에게 경고했다.

지난 16일 영국 더선에 따르면 텍사스주 휴스턴에 거주하는 실버 스틸은 지난달 4일 한 파티에 참석했다가 원숭이두창에 감염됐다.

실버는 참석 일주일이 지난 뒤 입가에 정체 모를 물집이 올라온 것을 처음 발견했다. 당시 면도칼에 베인 것으로 생각한 그는 "칼로 찌르는 것처럼 입 주변 병변이 너무 아파서 기절할 뻔했다"고 회상했다.

그로부터 나흘 뒤에는 림프절이 붓고 무언가를 삼키는 것에 어려움을 느꼈고, 오열과 발열도 시작됐다. 병원에 간 실버는 원숭이두창 확진을 받았으며, 검사 결과 입 주변뿐만이 아닌 목구멍과 잇몸에도 병변이 발생했다.

실버는 "손과 다리에도 몇 개의 병변이 생겼지만, 다른 사람들보다 덜 아프다"면서 "생식기에 병변이 나지 않아 감사하다. 생식기 병변을 겪은 사람들에게 애도를 표한다"고 말했다.

실버는 원숭이두창 확진 판정 이후 자신의 상태를 찍어 기록해왔고, 이 사진을 SNS에 게재했다.

원숭이두창 감염 후 상태를 사진 찍어 기록한 실버 스틸. (인스타그램 갈무리) © 뉴스1
스틸이 공개한 사진에 따르면 부풀어 오른 물집은 터진 후 중앙이 움푹 패 까맣게 변했다. 이어 딱지가 지더니 점점 가라앉았고, 완전히 회복되기까지는 22일이 걸렸다.

다만 원숭이두창 흉터는 여전히 희미하게 남아 있었다. 그는 "내 목표는 누군가를 화나게 하는 게 아니라 교육하기 위함"이라며 "모든 사람이 같은 방식으로 증상을 보이는 건 아니지만, 한 명 이상의 전문가로부터 내 증상이 '임상적으로 완벽한 사례'로 미국 질병통제센터(CDC)와 의학 저널에 사용된다고 들었다"고 밝혔다.

이어 "이 병변들은 매우 고통스러울 수 있으며, 성기나 항문 부위에 생기면 화장실 가는 것을 고통스럽게 한다"고 설명했다.

또 실버는 원숭이두창 감염자들을 위로하는 법도 전했다. 그는 "만약 원숭이두창으로 고통받는 지인이 있다면, 그들이 정말로 외롭다고 느낄 수도 있기 때문에 먼저 손을 내밀어라. 친절한 말 한마디가 큰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끝으로 "나처럼 되지 않으려면 백신을 맞도록 해라. 비말 감염이기 때문에 키스하거나 음료 나눠마시지 말고 땀을 흘리는 행사에서는 조심하라. 심지어 피부에 병변이나 수포가 있는 사람을 만지면 감염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그러면서 "손 소독제를 많이 사용하고, 포옹과 키스 대신 손을 흔들어 인사해라"라고 덧붙였다.


sby@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