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아이 넷' 정주리, 다자녀 특공으로 한강뷰 43평 로열층 당첨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22-08-18 09:24 송고 | 2022-08-18 09:35 최종수정
정주리 유튜브 캡처

개그우먼 정주리가 내 집 마련에 성공, 분양받은 43평 아파트 내부를 공개했다.

지난 17일 정주리 유튜브 채널에는 "드디어 이룬 내 집 장만, 랜선 집들이 어서 따라와"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서 정주리는 제작진의 "여기 어디죠?"라는 질문에 "우리집, 진짜 우리집, 그전은 전셋집, 여긴 우리집, 분양받은 집"이라고 강조해 웃음을 안겼다.

정주리는 로열층을 분양받았다고 밝혔다. 그는 "언제 입주하냐"는 질문에는 "원래 7~9월이 입주 기간"이라면서도 "아들이 전학을 갈지 (보고있다), 초등학교가 9월1일에 생긴다"고 답했다.

또 정주리는 한강이 보이는 환상적인 거실뷰를 공개했다. 그는 "이 집의 자랑은 거실뷰"라고 말했다. 이어 "이 뷰가 제일 잘 보이는 곳"이라며 "남편이 이거 하나만 생각하고 여기를 썼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정주리는 "평수는 이전집과 똑같다, 43평"이라고도 말했다. 이어 그는 "다 우리 애들 덕분"이라며 "다자녀 청약을 썼다, 셋째 도하 때 썼다"고 밝혔다. 또 그는 "(청약이) 될 줄 알았다"며 "우리 점수가 거의 만점이었다"고 자랑했다.


aluemchang@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