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이수진 '금쪽상담소' 출연 반년 후 "엄마와 갈등…악마의 편집" 주장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2022-08-11 15:14 송고 | 2022-08-12 10:18 최종수정
이수진 유튜브© 뉴스1

유튜버 겸 치과의사 이수진이 채널A '금쪽상담소'에 출연했을 당시 자극적인 내용만 방송에 나와 어머니와 갈등을 겪고 있다고 전했다.

이수진은 10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방송을 통해 어머니와 갈등을 겪고 있는 상황을 설명하며 "'금쪽상담소'에 나가서 자극적인 장면, 대화만 나온 거다, 엄마 이야기 좋은 이야기도 많이 했는데"라고 말했다.

이어 "엄마와는 싸움도 안 된다, 엄마가 일방적으로 뭐라고 하니까 그냥 뭐 깨갱하고 입 다물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악마의 편집이냐'라는 질문에 "악마의 편집 때문에 그렇게 된 거나 마찬가지"라며 "사람 일은 모르는 것 같다, 나는 무심결에 한 건데 일의 결과는 일파만파 알 수 없는 방향으로 흘러간 게 정말 많다"라고 답했다.

그는 '동치미'에도 출연한다며 "'동치미'도 어떤 식으로 나오고 어떤 식으로 미래가 흘러갈지 모르지만 그냥 모든 일이 협력해서 선을 이룰 거라고, 하나님 아버지가 나를 사랑하신다 이것만 믿고 용감하게 버티고 있는 것이다, 멘탈을 잡고 있기 힘들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엄마가 밉다기보다 제게 아픔을 준 사람에게 축복기도도 하고 제가 살아있게 해준 하나님께 감사기도를 한다, 누굴 미워하지는 않는다"라고 했다.

이수진은 지난 1월 방송된 채널A 프로그램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에 출연했다. 이수진은 오은영 박사와 상담을 하던 중에 어머니에 대한 사연을 고백했다.

그는 방송에서 어머니에게 사랑을 받지 못했던 어린 시절을 고백하며 "좋은 기억만 하고 싶은데 엄마 품에 따뜻하게 안겨본 적도 없다, 엄마는 남아선호사상이 있었고 나를 낳고 할머니에게 딸을 낳았다며 구박을 많이 받았다더라"라고 했다.

또 이혼 당시 어머니에게 전화를 했을 때 어머니가 "왜 그걸 나에게 전하냐, 너는 태어나지 말았어야 할 아이다, 한국에서 죽으면 부모에게 누가 되니까 외국에 가서 소리 소문 없이 멀리서 죽어라"라고 했다고 말해 많은 이들을 놀라게 했다.

방송 이후 이수진은 인스타그램에 "얼른 엄마께 사과 카톡 드렸어요"라며 어머니에게 보낸 메시지를 공개했다.

메시지에서 이수진은 어머니에게 "그러려고 방송에 나간 게 아니었다"라며 "오은영 박사님과 상담하던 중에 나도 모르게 어머니 이야기를 하게 된 것이에요, 제 나이 50이 넘으니 엄마를 같은 여자로서 이해하게 되었다는 말을 했는데 그건 편집되어 잘렸네요"라고 했다.

이어 "스물다섯 어린 나이에 아빠는 베트남전 나가고 혼자 저를 임신하고 시어머니 구박에 얼마나 힘드셨을까 엄마를 이해한ㄷ나는 말 했는데 그건 방송에 안 나왔나봐요"라며 "엄마가 어린 나이에 제 엄마로서 얼마나 힘들었을까 생각해요 엄마도 이제는 하나님 알아 평안하시길 기도해요"라고 덧붙였다.


ichi@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