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회장님 전문 배우' 김성원, 오늘 별세…향년 85세

(서울=뉴스1) 안은재 기자 | 2022-08-08 14:20 송고
사진 제공=SBS © 뉴스1
성우로 데뷔해 드라마 '파리의 연인' '웃어라 동해야' 등에서 회장님 역을 맡아 대중에 친숙한 배우 김성원이 세상을 떠났다. 

8일 유족에 따르면 고(故)김성원은 올해 초 방광암 말기 판정을 받고 투병 생활 끝에 이날 0시30분께 별세했다. 향년 85세. 

빈소는 경기도 쉴낙원 김포장례식장 특 2호실이며 발인은 10일 오전 5시다. 빈소는 고인의 자녀(김재영, 김재준, 김재희) 및 유가족이 지키고 있다. 

고인은 1957년 CBS 성우 2기로 방송계에 데뷔했다. 성우로 활동하던 중 훤칠한 키와 외모로 TBC(동양방송) 개국 당시 배우로 스카우트 됐다. 이어 1971년 TBC 드라마 '여보 정선달'에서 주인공 정선달 역을 맡았으며 2000년대는 '완전한 사랑'(2003) '파리의 연인'(2004) '귀엽거나 미치거나'(2005) '브라보 마이 라이프'(2007) '웃어라 동해야'(2010) 등에서 회장님 역을 주로 맡으며 얼굴을 알렸다.  

고인은 뮤지컬에도 출연했다. 한국 최초 창작 뮤지컬 '살짜기 옵서예' '해상왕 장보고' '두 번째 태양' 등에 출연했다.


ahneunjae95@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