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입 돌아간 박지헌 "구안와사 6일째, 웃는 얼굴 안 돼요"

(서울=뉴스1) 김학진 기자 | 2022-07-07 13:40 송고 | 2022-07-07 15:14 최종수정
가수 박지헌 인스타그램 갈무리 © 뉴스1

최근 구안와사(안면신경마비) 투병 중임을 알린 그룹 V.O.S 박지헌이 근황을 공개했다.

박지헌은 지난 6일 자신의 인스타 그램을 통해 "웃으면 복이 온다는데 웃으면 입이 너무 돌아가서 웃는 사진은 안돼요. 슬슬 적응하고 있습니다. 이제 물도 덜 흘리고 음식도 잘 씹고. 문제는 운동을 너무 하고 싶다는 거. 몸이 진심으로 근질근질"이라며 근황을 알렸다.

박지헌은 "애들도 의리로 체육관을 쉬고 있는데 한참 재밌을 때 저 때문에 참 미안하네요"라면서 "암튼 가만히 푹 쉬는 거. 이거 참 어렵습니다. 잠은 여전히 버릇 된 것인지 5시간 정도 자면 눈을 뜨는데 억지로 두 시간 더 눈 감고 있기 하고 있습니다"라고 고충을 털어놨다.

이어 "발병 후 7일에서 10일간은 점진적으로 증세가 악화되는 특징이 있다 하니 이제 며칠 후면 회복기가 오겠네요. 감각 돌아올 그 느낌이 정말 기대가 됩니다. 정말 소중한 그 느낌. 당분간 캠핑(야영)을 못 가니 아내랑 담이랑 산책하고 운동 대신 TV를 보고 누워서 보약 먹고. 대신 큰애들과 아내가 고생을 너무 하네요. 미안하고 미안합니다"라며 가족에 대한 걱정도 잊지 않았다.

그러면서 "빨리 빛찬이랑 운동하고 아내랑 산책하고 다시 캠핑 계획도 세우고. 다만 복싱은 이제 좀 살살하고 그 모든 일상이 정말 너무 큰 축복이었음을~ 정말 너무 소중한. 시간아 빨리 가라~구안와사 6일차"라며 자신의 몸 상태가 빨리 회복되길 간절히 소망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지헌은 구안와사로 안면이 마비된 채 한쪽 눈에는 안대를 하고 있다.

경직된 눈빛과 턱에 난 상처가 불편한 몸 상태로 인한 박지헌의 고충을 짐작하게 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조급하게 생각하지마시고 회복 잘 하세요", "무조건 스트레스 덜 받고 푹쉬셔야합니다", "곧 괜찮으실 겁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박지헌은 지난 2004년 V.O.S로 데뷔했다. 그는 슬하에 여섯 자녀를 두고 있는 연예계 대표 다둥이 아빠다.


khj80@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