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경기

김포 한강 하구서 10세 이하 추정 남아 시신…부검 의뢰

(김포=뉴스1) 양희문 기자 | 2022-07-05 18:02 송고
© News1 DB

한강 하구에서 10세 이하로 추정되는 남자 아이의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5일 경찰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께 경기 김포시 하성면 전류리포구 앞 한강에서 10세 이하로 추정되는 남아 A군의 시신이 발견됐다.

A군의 몸에서 특별한 외상은 발견되지 않았으나, 상당 부분 부패한 것으로 알려졌다.

발견 당시 A군은 상의를 벗은 채 하의만 입고 있던 것으로 확인됐다.

시신은 어민에 의해 최초 발견됐고, 어민 신고를 받은 해병대가 감시장비로 시신을 확인한 뒤 경찰에 이를 알렸다.

경찰은 신원확인을 위해 A군에 대한 DNA 검사를 진행하고, 비슷한 나이대 아동에 대한 실종신고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 또 부검을 의뢰해 정확한 사망 원인을 파악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10세 이하로 추정하고 수사를 하고 있다. 타살 혐의점이 있는지 여부도 부검을 통해 확인해야 한다”고 말했다.


yhm95@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