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전북

"남자 때문에"…새벽시간 몸싸움 벌인 여성 2명, 결국 살인까지

(익산=뉴스1) 강교현 기자 | 2022-06-29 10:58 송고
 

남자문제로 다투다 40대 여성을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2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익산경찰서는 29일 살인 혐의로 A씨(20대·여)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3시40분께 익산시 모현동의 한 주택가에서 B씨(40대·여)를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주민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를 현장에서 체포했다. A씨와 B씨 모두 술에 취한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A씨가 휘두른 흉기에 쇄골 부위를 찔린 B씨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숨졌다.

조사결과 B씨는 남자친구와 술을 마시던 중 자신의 남자친구가 A씨와 연락하는 것에 화가 나 전화를 걸어 말다툼을 벌인 것으로 드러났다.

이후 A씨는 집으로 찾아 온 B씨와 다툼 끝에 이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관계자는 "A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동기를 조사하고 있다"며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kyohyun21@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