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여자)아이들 슈화, 워터밤 얼굴 물총 테러에 불쾌감 "적당히 하랬지"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2022-06-29 10:23 송고
(여자)아이들 슈화© News1
그룹 (여자)아이들의 슈화가 대형 여름 뮤직페스티벌 '워터밤'의 일부 관객 매너에 불쾌감을 드러냈다.

슈화는 지난 26일 브이라이브를 통해 팬들과 소통하면서 '워터밤'의 물총 테러를 언급했다. 슈화는 "저 방금 '워터밤' 하고 왔는데 이렇게 하는 것인줄 몰랐다"며 "누가 그렇게 막 하냐"고 당혹스러움을 내비쳤다.

슈화는 "(자신에게 물총을 쏘던 것 때문에) 보이지 않았다"며 "물을 피하다가 눈을 떴는데 앞이 보이지 않았다, 말이 된다고 생각하냐, 적당히 살살 하라고 했지 않나"라고 불쾌감을 드러냈다.

슈화는 "나 쏘는 사람들 다 봤다, 길에서 만나지 말자"라고 경고했고 또 "다음에 이런 공연 있으면 우산 들고 간다, 누가 얼굴에 뿌리나"라고 덧붙였다.

앞서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통해 공개된 (여자)아이들 '워터밤' 공연 영상에서는 리더 소연은 "눈에만 쏘지 말아달라"고 부탁하는 모습이 담겼다. 그럼에도 관객들은 멤버들의 얼굴 및 몸을 향해 물총을 쏘는 모습을 보였다.

'워터밤'은 관객들의 물놀이가 함께 있는 여름 대형 뮤직 페스티벌이다. 팬데믹으로 인해 올해 3년만에 개최됐다.


hmh1@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