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금융/증권 > 증권일반

[특징주] 현대차·기아, 美 전기차 시장 호평에 강세

(서울=뉴스1) 황두현 기자 | 2022-06-27 09:36 송고
현대차 제공 © 뉴스1

현대차와 기아가 미국 전기차 시장 선전에 2분기 호실적까지 예상되면서 장 초반 강세다.

27일 9시30분 기준 현대차는 전 거래일보다 4.05%(7000원) 오른 18만원에 거래되고 있다.

기아는 3.23%(2500원) 오른 8만원을 기록했다. 

25일(현지시간) 블룸버그 통신은 "미국에서 가장 핫한 전기차는 테슬라 공장에서 나오고 있지 않으며, 모든 시선은 테슬라가 아닌 현대 아이오닉5와 기아 EV6에 쏠려 있다"고 보도했다.

블룸버그는 올해 초 미국에서 아이오닉5와 EV6가 출시된 이후 2만1467대를 팔렸다고 밝혔다. 포드의 머스탱 마하-E의 1만5718대 판매를 넘어 테슬라 이외의 모든 전기차 브랜드를 제친 기록이라고 설명했다.

시장에 출시된 전기차 대비 합리적인 가격과 비교적 큰 차량 크기 등이 인기요인으로 분석됐다.

해외시장 선전에 힘입어 2분기 실적도 대폭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금융정보분석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현대차의 올 2분기 매출은 전년동기대비 7.42% 증가한 32조5755억원, 영업이익은 13.46% 증가한 2조1399억원으로 추정된다.

기아 매출은 전년동기대비 10.05% 늘어난 20조1817억원, 영업이익은 14.08% 증가한 1조7100억원으로 전망된다.


ausure@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