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인천

인천 마사지업소 3층서 20대 남성 알몸 추락사

(인천=뉴스1) 정진욱 기자 | 2022-06-27 09:30 송고
© News1 DB

인천의 한 마사지업소에서 20대 남성이 추락해 숨졌다.

27일 인천 삼산경찰서에 따르면 26일 오전 10시 46분쯤 인천시 부평구에 있는 한 마사지업소 3층에서 A씨(24)가 추락한 것을 업주가 발견해 119에 신고했다.

A씨는 머리 등이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A씨는 이날 마사지를 받은 것으로 파악됐으며, 추락 당시 옷은 입고 있지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현장에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다. 

업주는 "A씨가 마사지를 받은 방에서 '쿵쿵'소리가 나 들어가 봤더니 창문에 설치된 에어컨을 밀쳤고, 제지하자 비상구로 달려가 뛰어내렸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A씨의 시신 부검을 의뢰해 사인을 밝힐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업소 내 CCTV를 확보해 조사중"이라며 "업주 등을 상대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guts@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