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산업 > 중기ㆍ창업

크리마, 전직원에게 연 최대 540만원 사용 가능한 법인카드 지급

(서울=뉴스1) 임해중 기자 | 2022-06-15 14:42 송고
사내 교육 프로그램 활동 중인 크리마(크리마 제공)© 뉴스1

온라인 쇼핑몰 리뷰 솔루션을 개발한 크리마가 누적 고객사 2,200곳을 돌파하며 직원들의 개인적 성장을 돕는 지원 정책을 대폭 확대했다고 15일 밝혔다.

크리마는 이번 성장 지원 정책 확대를 근무환경, 건강, 자기계발 등 크게 세 가지 분야에서 진행했다. 우선 직원들의 업무 능력 확대와 개인 경험 확장을 위한 자기계발비를 직책에 따라 연간 300만원에서 최대 540만원까지 지원한다. 법인카드는 개인별로 지급하며, 유흥업종을 제외한 온오프라인 공간에서 모두 사용할 수 있다. 또한 결재를 받거나 증빙을 제출하는 등 번거로운 절차 없이 자유로운 사용이 가능하다.

이외에도 직원들끼리 조성한 스터디 모임비를 지원하는 CoP(Community of Practice) 프로그램 또한 운영 중이다. CoP는 꾸준히 학습하는 조직문화를 형성하는 동시에 직무를 이해하고 습득한 지식을 확장해 활용하는데 도움을 주고 있다.

근무환경 면에서는 직원 각자의 업무 특성에 맞춰 월 최대 절반까지 재택 근무를 할 수 있는 하이브리드 근무제가 시행된다. 또한 장기근속자에게 별도의 리프레쉬 휴가를 제공하며, 모든 직원에게 건강 휴가의 개념으로 법정 공휴일 외 최대 3일의 연차가 추가 지급된다.

직원들의 건강을 위한 신체적, 심리적 지원도 확대된다. 전문의료병원과 제휴해 정밀 건강검진을 지원하고, 전문기관을 통한 심리 상담 프로그램을 연 5회 제공한다. 이외에도 크리마는 직원들 간의 건강한 관계 조성을 위해 동아리 활동비와 티타임 비용을 지원하는 등 재직자들의 정신적, 육체적 건강을 유지하기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크리마는 이번 성장 지원 정책을 확대한 이유에 대해 회사의 성장만큼 직원 개인의 성장도 챙기고 싶었다고 밝혔다. 또한 빠른 성장이 숙명과도 같은 스타트업 생태계에서 개인의 성장이라는 가치는 후순위로 밀리고 쉽고, 그로 인해 조직원이 느끼는 괴리감은 기업에 독이 될 수 있다는 게 해당 관계자의 설명이다.

크리마 관계자는 “크리마는 구성원의 성장을 중요한 가치로 여기며 비즈니스를 성장시켜왔다”며 “앞으로도 크리마와 함께 나아갈 구성원들의 성장 지원책을 고민하고 추가해 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현재 크리마는 원티드 플랫폼 등을 통해 사업, 운영, 지원 분야에서 활발한 채용을 진행하고 있다.

한편 크리마는 2012년 창립해 온라인 쇼핑몰의 ‘리뷰’에 신기술을 접목하며, 리뷰를 이커머스의 핵심으로 끌어올렸다. 리뷰 관리 솔루션 ‘크리마 리뷰’를 개발했으며, 개인화 마케팅 서비스 ‘크리마 타겟’과 사이즈 추천 서비스 ‘크리마 핏’으로 서비스를 확장했다. 2021년 4월에는 약 40억 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 현재 LG전자, 코오롱, 롯데홈쇼핑, 이랜드, 휠라, 탑텐몰, 지오다노, 젝시믹스, 안다르 등 소호몰부터 종합몰까지 약 2,200여개의 쇼핑몰이 크리마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


haezung2212@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
    nfif 포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