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단독] 손연재, 8월의 신부된다…9세 연상 회사원 남친과 결혼

예비신랑은 지난 4월 열애 인정했던 비연예인…웨딩촬영도 이미 마쳐
서로에 대한 사랑과 신뢰 바탕으로 결혼 결심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22-05-28 08:00 송고 | 2022-05-28 18:56 최종수정
손연재./뉴스1 © News1 DB

전 리듬체조 국가대표 선수 손연재(28)가 결혼한다.

28일 뉴스1 취재 결과, 손연재는 오는 8월 비공개로 결혼식을 올린다. 결혼 상대는 지난 4월 열애 사실을 인정했던 비연예인 남자친구다.

두 사람은 올해 초부터 연인 사이로 발전, 교제 기간은 그리 길지 않지만 서로에 대한 신뢰와 사랑을 바탕으로 결혼을 결심하게 된 것으로 전해졌다. 

예비신랑은 9세 연상의 회사원이다. 열애 인정 당시 손연재의 남자친구는 비연예인이라는 사실 외엔 구체적으로 알려진 바가 없었다. 손연재는 비연예인인 남자친구를 배려해 주변에 조심스레 결혼 소식을 알려왔다. 두 사람은 이미 웨딩촬영도 마친 상태다. 

한편 손연재는 리듬체조 선수 출신으로 지난 2016년 리우 올림픽 국가대표로 활약하고, 리듬체조 월드컵 시리즈 동메달을 받는 등 성과를 냈다. 은퇴 후에는 리듬체조 스튜디오를 운영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일상을 공개하는 등 방송 활동도 활발히 이어오고 있다.


aluemchang@news1.kr

오늘의 인터뷰

nfif 포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