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일라이 "지연수와 재결합, 아직 마음 없어…子 희망 고문 걱정"

'우리 이혼 했어요 2' 27일 방송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2022-05-27 22:51 송고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 2' © 뉴스1
'우리 이혼했어요 2' 일라이가 전 아내 지연수와 재결합 생각이 아직 없다고 고백했다.

27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우리 이혼했어요 2'(이하 '우이혼2')에서는 임시 동거를 시작한 지연수와 일라이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한국에서 구직 후 정착에 대한 의지가 커진 일라이는 셋이서 함께 사는 걸 원했지만, 재결합을 생각하고 동거를 하는 것이 아니라고 밝혔다. 일라이는 "나중에 우리가 너무 좋아져서 옛날처럼 감정이 생기면 (그때 가서) 재결합을 얘기하고 싶다"라고 전했다.

이어 일라이는 "미국에 있으면서 상담을 1년을 받았다"라며 "나를 알게 되니까 살아가는 데 있어서 마음가짐이 달라졌다"라고 고백, 지연수에게 함께 심리 상담을 받자고 제안했다.

먼저 의사와 이야기를 나누게 된 일라이는 셋이서 한집에 사는 게 걱정된다고 털어놓으며 "아이한테 희망 고문일까 봐"라고 말했다. 아직 재결합에 대한 마음이 없다고. 이어 일라이는 "따로 집을 얻을까, 자주 볼 수는 있으니까"라며 고민했던 것들을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한편,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 2'는 이혼한 연예인 & 셀럽 부부가 다시 만나, 한 집에서 생활해보는 모습을 관찰하며, 이혼 후 새로운 관계에 대한 가능성을 제시하는 이혼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hanappy@news1.kr

오늘의 인터뷰

nfif 포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