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사건ㆍ사고

경찰대 오늘 '미래사회 경찰 전략·방향' 세미나…AI활용 방안 등 논의

(서울=뉴스1) 이승환 기자 | 2022-05-25 11:00 송고
© News1 DB

경찰대학 치안정책연구소(충남 아산시)는 25일 서울시 중구 태평로 1가 한국프레스센터에서 '미래사회를 준비하는 경찰의 전략과 방향: 과학치안'을 주제로 학술세미나를 열었다.

경찰미래비전위원회와 공동으로 개최한 이번 학술세미나에는 경찰청 관련 부서와 전문연구기관 관계자, 과학기술 전문가들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급변하는 미래 사회환경에 대응하기 위한 치안전략 및 방향을 설정하고, 인공지능(AI) 등 첨단기술을 치안활동에 활용하는 대응방안을 모색했다.

특히 세미나 제1세션에선 강상길 경찰청 경찰개혁팀장이 '한국 경찰의 미래치안 전략'을 주제로 발표했다.

이광형 한국과학기술원(카이스트) 총장(경찰미래비전위원장)은 '미래사회를 대비하는 경찰의 치안전략'을 주제로, 윤석진 한국과학기술연구원(키스트) 원장은 '미래사회와 선도 경찰'라는 주제로 기조연설을 했다.

김창룡 경찰청장은 축사에서 "과학기술의 급격한 발전과 사회구조의 근본적 변화가 맞물리면서 경찰은 새로운 도전 요인에 직면하고 있다"고 짚었다. 이어 "급변하는 미래사회에 대비하기 위해 체계적인 치안 전략을 마련해야 한다"며 "첨단기술을 기반으로 한 과학치안 정책으로 미래를 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mrlee@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