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서인영 "길거리 캐스팅으로 데뷔…헌팅인줄 알았다"

20일 JTBC '유명가수전-배틀어게인' 방송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2022-05-21 09:45 송고
서인영© 뉴스1
가수 서인영이 '싱어게인2' TOP6와 유쾌한 무대를 완성했다.

서인영은 지난 20일 오후 9시 방송된 JTBC '유명가수전-배틀어게인'(이하 ‘유명가수전’)에 출연, 명불허전 무대 장악력으로 눈길을 끌었다.

이날 서인영은 주니어 팀의 유명가수로 출격해 JTBC '싱어게인2' TOP6인 윤성과 컬래버 무대를 꾸몄다.

'한 번 더 가수'로 쥬얼리 멤버들과 무대에 오른 서인영은 '원 모어 타임'으로 첫 포문을 열었고, 여유로운 표정연기와 함께 꾀꼬리 같은 음색 그리고 중독성 강한 멜로디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어 서인영은 최근 멤버 은정의 결혼식에서 오열했던 에피소드를 전하며 "댄서부터 함께 했었는데, 친동생이 가는 것처럼 뭔가 보내는 느낌이었다"라고 밝혔다. 또한, 'Again'으로 데뷔했던 서인영은 "길거리 캐스팅이었다"며 "당시에는 헌팅인 줄 알았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일주일 만에 초고속 데뷔하고 행사를 바로 뛰었다"라며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hmh1@

오늘의 인터뷰

nfif 포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