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유재석 "나경은, MBC에 있었다면 나도 부장 남편" 너스레

'유 퀴즈 온 더 블럭' 18일 방송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2022-05-18 21:25 송고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 뉴스1
'유 퀴즈 온 더 블럭' 유재석이 아내 나경은과 동기인 김정근 아나운서가 부장이 됐다는 소식에 격세지감을 느꼈다.

18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이하 '유퀴즈')에서는 저마다의 재능으로 존재감을 발휘하는 '꾼' 특집으로 꾸며져 레드벨벳 작사가로 화제를 모은 '재주꾼' MBC 아나운서 김수지가 유퀴저로 함께했다.

MBC 아나운서 최초로 타 방송사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한 김수지는 MBC 아나운서국의 반응을 전하며 현재 부장인 아나운서 김정근을 언급했다. 김정근이 흔쾌히 다녀오라고 허락을 했다고.

이에 유재석은 아내 나경은과 MBC 아나운서 동기인 김정근이 부장이 됐다는 소식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유재석은 "나경은 씨가 계속 회사에 있어 부장님이 되셨다면 저도 부장 남편인데"라고 너스레를 떨며 "그렇게 생각하니까 체감이 확 된다"라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더불어 김수지는 국장이 된 아나운서 박경추와 변호사 시험에 합격한 아나운서 오승훈의 근황을 전하며 눈길을 끌었다.

한편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은 큰 자기 유재석과 아기자기 조세호의 자기들 마음대로 떠나는 사람 여행을 담은 프로그램으로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40분에 방송된다.


hanappy@news1.kr

오늘의 인터뷰

nfif 포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