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인천

인천공항공사, 6월 3일까지 하늘정원 유채꽃밭 무료개방

(인천공항=뉴스1) 정진욱 기자 | 2022-05-12 15:23 송고
4일 오후 인천시 중구 인천공항 하늘정원에서 관광객들이 유채꽃을 감상하고 있다.2021.6.4/뉴스1 © News1 정진욱 기자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김경욱)는 인천공항 내 하늘정원에 유채꽃밭 3만6000㎡를 조성했다고 12일 밝혔다.

인천공항공사는 13일부터 6월 3일까지 3주간 유채꽃밭을 무료로 개방한다. 하늘정원은 공사가 인천공항 동남 측 유휴지(38만㎡)에 조성한 휴식공간으로 인천공항에 이착륙하는 항공기의 모습과 자연경관을 함께 즐길 수 있는 공항 명소이다.

공사는 2018년부터 하늘정원에 꽃밭을 조성, 지역주민 등 일반 시민들에게 무료로 개방하고 있다. 매년 봄에는 유채, 가을에는 코스모스 꽃으로 가득 채워진다.

공사는 유채꽃밭 개방기간 중 이용객 편의를 위해 안내직원을 배치하고 전망대 1개소, 원두막 2개소, 야외테이블 10개를 설치해 운영할 계획이다.

유채꽃밭 개장시간은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6시까지이다.  

김경욱 사장은 "앞으로 여객을 비롯한 공항을 찾는 모든 분들께 공항 안팎으로 다채로운 볼거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guts@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