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이브' 서예지·박병은·유선·이상엽, 4인4색 '장미' 포스터 공개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2022-05-12 09:17 송고
tvN '이브' 캐릭터 포스터 © 뉴스1
'이브' 서예지, 박병은, 유선, 이상엽의 4인 4색 캐릭터 포스터가 공개됐다.  

tvN 새 수목드라마 '이브'(극본 윤영미/ 연출 박봉섭) 측은 12일 서예지, 박병은, 유선, 이상엽의 모습을 담은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이브'는 13년의 설계, 인생을 건 복수. 대한민국 0.1%를 무너뜨릴 가장 강렬하고 치명적인 고품격 격정멜로 복수극이다.

극 중 서예지는 어린 시절 부친의 충격적인 죽음 이후 복수를 설계해온 치명적인 여자 이라엘 역을, 박병은은 라엘을 만난 후 사랑에 빠져 위험한 선택을 하게 되는 LY 그룹의 최고 경영자 강윤겸 역을 각각 맡았다. 이와 함께 유선은 완벽하고 화려한 겉모습 속에 정서적 불안과 남편에 대한 집착을 지닌 여자 한소라로, 이상엽은 대한민국이 주목하는 최연소 국회의원이자 사랑을 위해 모든 것을 버릴 각오가 돼있는 남자 서은평으로 각각 분한다.

이날 공개된 포스터에는 각기 다른 색의 장미를 든 네 사람의 모습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먼저 서예지는 붉은 장미를 든 도발적인 분위기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모든 상황을 예상하고 꿰뚫어보는 듯한 서예지의 시선과 '나 갖고 싶잖아요, 미치도록'이라는 카피가 극 중 윤겸의 마음에 치명적으로 파고들어 그의 인생을 뒤흔들 복수극을 예상하게 한다. 그런가 하면 박병은은 '포기하지 않는 사랑'이라는 꽃말을 지닌 파란 장미를 들고 확신에 찬 눈빛을 내비쳐 관심을 높인다. 특히 '끝까지 사랑할 겁니다, 어떤 대가를 치르더라도'라는 카피가 극 중 라엘을 향해 뜨겁게 타오를 그의 굳건한 마음을 느껴지게 만든다.

이와 함께 유선은 흑장미 줄기를 부러뜨리며 포스터를 뚫고 나올 듯 매서운 눈빛을 띠어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한다. 더욱이 '당신은 영원히 나의 것'이라는 흑장미의 꽃말과, '내가 못 가질 건 세상에 없어'라는 카피가 극 중 남편 윤겸을 절대로 빼앗기지 않겠다는 그의 집착을 엿보게 하며 긴장감을 선사한다. 반면 이상엽은 '순결, 존중'의 의미를 품은 백장미를 들고 있는 모습이다. '난 변했지만, 넌 지켜주고 싶어'라는 카피와 간절한 마음이 느껴지는 그의 결연한 표정이 극 중 사랑을 지키기 위한 그의 희생을 예고하고 있다.

한편 '이브'는 오는 25일 오후 10시30분에 처음 방송된다.


taehyun@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