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부산ㆍ경남

부산시, 상공회의소에 기업지원 플랫폼 'S-Space' 조성

핀테크 강소기업 육성 지원

(부산=뉴스1) 박채오 기자 | 2022-04-26 09:25 송고
부산시청 전경 © News1 DB

미래 신산업, 핀테크 강소기업을 키우기 위해 부산시, 부산상공회의소, (사)글로벌핀테크산업진흥센터가 손을 잡는다.

시는 26일 오전 부산국제금융센터(BIFC)에서 부산상공회의소, (사)글로벌핀테크산업진흥센터와 'S-Space 업무 협약'을 맺고 핀테크 산업 육성에 나선다고 밝혔다.

부산시 등은 지역 미래금융의 버팀목이 될 핀테크 강소기업의 사업환경 조성을 위해 △공유오피스 공간구축 △임차료·고급인재 유치 비용 지원 △상공회의소 회원사 네트워킹 및 기업설명(IR) 기회 제공 등을 공동으로 추진한다.

2019년 10월 부산국제금융단지에 들어선 테크기반 스타트업 지원 허브인 'U-Space(Unicorn-Space)'에는 올해 4월 기준으로 49개 사가 입주해 있고 근무 인원만 450여명에 달하는 등 부산 기업들의 입주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이에 시는 부산상공회의소와 함께 사무실 4개, 회의실 2개, 커뮤니티 공간 1개를 갖춘 새로운 기업지원 플랫폼인 'S-Space(Star-Space)'를 상공회의소에 조성했고, 내달 ㈜인시스템, ㈜지인플러스, 잔다, ㈜지엠씨랩스 등 4개 사가 입주할 예정이다.

부산시 등은 'U-Space'와 'S-Space'가 통합된 '부산 핀테크 허브'를 구축해 입주기업들의 수익과 고용 창출 등을 지원해 빠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안정된 기업지원 환경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chego@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