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스포츠 > 골프

KLPGA, 주관 대회에서 거리측정기 사용 허용 등 각종 규정 변경

(서울=뉴스1) 나연준 기자 | 2022-03-15 14:45 송고
(KLPGA 제공) © 뉴스1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가 올해부터 주관대회에서 거리측정기 사용을 허가한다.

KLPGA는 15일 "올해부터 KLPGA가 주관하는 모든 대회(정규·드림·점프·챔피언스 투어, 각종 시드전, 선발전, 아마추어 대회 등)에서 거리측정기를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고 밝혔다. 

정규투어와 드림투어에서는 그린을 읽기 위한 자료의 사용이 제한된다. 기존 야디지북은 그린의 경사 방향 및 각도의 수치가 상세히 표시돼 있었으나 올해부터는 심한 경사면이나 비탈진 그린의 가장자리 구역만을 표시한다.

또한 KLPGA 경기위원회가 승인한 야디지북만 사용해야 한다. 경기위원회가 승인할 야디지북에는 경사각 4% 이상만 숫자 표기 없이 동일한 길이의 검정색 화살표로 표시될 예정이다.

카트 사용 규정도 변경된다. 7월부터는 KLPGA가 주관하는 모든 대회의 라운드 중 전동 및 수동 카트 이용이 불가하다. 이는 경기 시간 지연, 안전 및 코스 훼손 문제를 해소하기 위한 것으로 KLPGA에서 주관하는 모든 대회에 적용된다.

KLPGA는 "각종 규정 변경을 통해 투어 기반을 강화하고 투어 경쟁력을 극대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앞으로도 다양한 시도와 노력을 통해 골프계를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yjra@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