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피오, 코로나19 확진 "백신 2차 접종, 스케줄 중단" [공식]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2022-03-03 14:17 송고
표지훈(블락비 피오) © News1 권현진 기자
블락비 피오(표지훈)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3일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는 "표지훈이 최근 선제적으로 진행한 자가진단키트 검진에서 양성 반응을 확인했고, 바로 PCR 검사를 진행해 2일 최종 양성 판정을 받았다"라고 밝혔다.

이어 "표지훈은 현재 백신 2차 접종을 마친 상태이며 즉시 모든 스케줄을 중단하고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 및 재택 치료 중"이라며 " 아티스트가 치료와 회복에 전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로써 피오는 '놀라운 토요일'(이하 '놀토')의 일곱 번째 확진자가 됐다. 앞서 '놀토' 출연진 김동현, 박나래, 넉살, 한해, 키, 붐이 줄줄이 확진 소식을 알렸다. '놀라운 토요일'은 이번 주 녹화가 없는 상황이다.

다음은 아티스트컴퍼니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아티스트컴퍼니 입니다.

표지훈 배우가 최근 선제적으로 진행한 자가진단키트 검진에서 양성 반응을 확인했고, 바로 PCR 검사를 진행해 2일 최종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표지훈 배우는 현재 백신 2차 접종을 마친 상태이며 즉시 모든 스케줄을 중단하고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 및 재택 치료 중에 있습니다.

당사는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아티스트가 치료와 회복에 전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breeze52@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