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케플러 최유진·김다연, 코로나19 확진…김채현·서영은은 완치 [공식]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2022-02-04 20:46 송고
최유진(왼쪽), 김다연/ 웨이크원, 스윙엔터테인먼트 © 뉴스1
걸그룹 케플러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또 다시 발생했다.

4일 소속사 웨이크원, 스윙엔터테인먼트는 공식입장을 내고 "최유진과 김다연이 오늘 코로나19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라며 "두 사람 모두 코로나19 백신 2차까지 접종을 마친 상태"라고 밝혔다.

앞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던 김채현과 서영은은 3일 완치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는 "김채현과 서영은은 격리 기간 방역 지침을 준수하며 치료를 해왔고, 추가 감염 전파 우려가 없다는 보건당국의 판단에 따라 두 사람의 격리는 최종 해제됐다"라고 전했다.

이어 "다른 멤버들은 전부 음성 판정을 받았으며 격리는 해제된 상태"라며 "멤버들에게 발열, 호흡기 질환 등 감염 의심 증상은 나타나지 않고 있다"라고 알렸다.

현재 케플러는 예정된 모든 일정을 중단하고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

다음은 웨이크원, 스윙엔터테인먼트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웨이크원, 스윙 엔터테인먼트입니다.

최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던 케플러(Kep1er)의 멤버 김채현, 서영은이 어제(3일) 완치 판정을 받았습니다.

김채현과 서영은은 격리 기간 방역 지침을 준수하며 치료를 해왔고, 추가 감염 전파 우려가 없다는 보건당국의 판단에 따라 두 사람의 격리는 최종 해제되었습니다.

다만 케플러의 멤버 최유진과 김다연이 오늘 코로나19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두 사람 모두 코로나19 백신 2차까지 접종을 마친 상태입니다.

다른 멤버들은 전부 음성 판정을 받았으며 격리는 해제된 상태입니다. 멤버들에게 발열, 호흡기 질환 등 감염 의심 증상은 나타나지 않고 있습니다. 

현재 케플러는 예정된 모든 일정을 중단하고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습니다.

당사는 확진된 소속 아티스트의 건강 회복을 위해 필요한 조치를 다 하겠습니다. 아울러 아티스트 및 스태프들의 안전을 위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breeze52@news1.kr

오늘의 인터뷰

nfif 포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