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영화

적수 없는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 720만 돌파 [Nbox]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2022-01-26 08:05 송고
스파이더맨 노웨이홈 포스터 © 뉴스1
영화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감독 존 왓츠)이 박스오피스 1위 기록을 이어가고 있다.

26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 전산망에 따르면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은 지난 25일 하루 1만9690명의 관객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누적관객수는 720만8655명이다.

지난해 12월15일 개봉한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은 이달 20일 700만 관객 돌파에 성공한 뒤에도 박스오피스 1위를 달리고 있다. 이 영화는 개봉 이후 '경관의 피'와 '특송'에 밀려 두 차례 2위로 하락한 것을 제외하고는 총 38일째 박스오피스 정상을 굳건히 지키며 720만 관객을 넘어섰다.

2위는 애니메이션 '씽2게더'로 같은 날 1만1775명을 동원했으며, 누적관객수는 68만7660명이다. 이어 '특송'은 이날 1만1721명의 관객을 모아 3위에 올랐다. 누적관객수는 41만7555명이다.

한편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은 정체가 탄로난 스파이더맨 피터 파커(톰 홀랜드 분)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닥터 스트레인지(베네딕트 컴버배치 분)의 도움을 받던 중 뜻하지 않게 멀티버스가 열리게 되고, 이를 통해 닥터 옥토퍼스(알프리드 몰리나 분) 등 각기 다른 차원의 숙적들이 나타나며 사상 최악의 위기를 맞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마블 액션 블록버스터다.


seunga@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