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문세윤 "치어리더 출신 아내에게 먼저 프러포즈 받아"

'옥탑방의 문제아들' 25일 방송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2022-01-24 10:21 송고
방송인 문세윤/ 사진제공=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 © 뉴스1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출연한 문세윤이 치어리더 출신 아내와의 결혼 뒷이야기를 공개했다.

오는 25일 오후 10시40분에 방송되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는 '2021 KBS 연예대상'에서 대상을 차지한 문세윤이 출연해 수상과 관련된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풀어놓는다.

최근 녹화에서 문세윤은 대상 수상을 기대했냐는 멤버들의 질문에 "본격적으로 예능을 한 게 그렇게 오래되지 않았다"라며 "수상을 예상하고 소감을 생각하는 나 자신이 너무 쓰레기 같더라"라고 얘기했다. 이어 "벽을 보면서 상상을 해보긴 했다"라고 솔직한 마음을 숨김없이 밝혀 모두를 폭소케 했다.

또한 문세윤은 "신인 시절부터 고생한 모습이 떠올라 아내가 대상 수상 직후 오열했다더라"며 대상 수상으로 아내가 펑펑 운 이야기를 전해 감동을 자아냈다.

또한 그는 자전적인 가사를 담은 '부끄뚱'의 노래를 듣고 아내가 울컥한 뒷이야기를 밝히기도 했다. 문세윤은 "아내가 '은근히 낯가려요' '나도 치열하게 살아요'라는 가사를 듣고 울었다더라"고 전했다.

이어 그는 치어리더 출신 아내에게 먼저 프러포즈를 받았다고 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문세윤은 "자리를 잡지 못해서 결혼을 고민할 때 '같이 고생하자'며 결혼하자더라"고 전하며 아내와의 애틋한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한편 그는 김숙과의 애틋한 인연을 언급하며 "김숙 누나가 대상 수상 후 송은이 선배에게 안마기를 선물했다고 들었는데, 누나가 명품을 좋아하는 것도 아니라 어떤 선물을 할지 고민된다"라고 전했다. 이를 들은 멤버들이 명품도 좋아할 것이라며 거침없이 조언해주자, 김숙은 "상품권과 현찰도 좋아한다"고 귀여운 본색을 드러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taehyun@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