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이지현, 아들 유치원 강제 퇴소→공황발작으로 응급실행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21일 방송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2022-01-21 21:36 송고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 뉴스1
'금쪽 상담소' 쥬얼리 출신 이지현이 아들이 유치원에서 강제 퇴소한 다음 날 공황장애로 인해 응급실에 실려 간 때를 털어놨다.

21일 오후에 방송된 채널A 예능 프로그램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금쪽 상담소')에서는 두 아이를 키우는 싱글맘 이지현의 고민이 공개됐다.

이지현은 최근 ADHD(주의력결핍 과다행동장애)를 앓는 아들 우경이의 사연을 공개해 모두의 응원을 받았다. 아이들 걱정뿐이라는 이지현은 "아이들을 잘 돌봐야 한다는 생각이 너무 지배적이었다, 어느 날 공황장애가 왔다"라고 운을 떼 시선을 모았다. 갑자기 찾아온 공황발작으로 응급실에 실려 갔다고.

이지현은 "발작이 오기 전날이 우경이가 유치원 강제 퇴소 한 날이다"라고 고백해 충격을 안겼다. 이지현은 "퇴소 전, 많은 말을 들었다"라며 우경이의 잘못에 대한 비난은 마땅히 받아들였지만, 그 외적인 오해들에 상처를 받았다고 털어놨다.

이지현은 "앞에서는 잘해줬지만, 너무 다른 말들을 해서 사람에 대한 상처가 컸다, 상상할 수 없던 이면의 얘기를 듣고 많이 무너졌다"라고 털어놔 안타까움을 안겼다.

한편,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는 0세부터 100세까지! 다양한 고민을 함께 풀어가보는 국민 멘토(담당지도자) 오은영의 전국민 멘탈 케어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hanappy@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