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음악

마마무 문별, 아이키와 특급 시너지…'루나틱' 안무 창작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2022-01-18 08:54 송고
문별/RBW 제공 © 뉴스1
그룹 마마무 문별이 신곡 뮤직비디오 티저를 공개하며 가요계 '훅' 한 방을 예고했다.

문별은 18일 0시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미니 3집 '시퀀스'(6equence) 타이틀곡 '루나틱'(LUNATIC) 뮤직비디오 티저를 선보였다. 특히 댄서 아이키가 리더로 있는 크루 '훅'(HOOK)이 참여해 기대감을 높인다.

영상은 수술대 위에서 눈을 뜬 문별의 모습으로 시작된다. 불안한 듯 손톱을 깨물던 문별은 이내 도망치듯 병실의 창문을 뛰어 넘는다. 쫓고 쫓기는 추격전 끝에 병원을 탈출한 문별은 자유롭고 당당한 모습으로 즐겁게 춤을 춘다.

특히 엠넷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 출연해 댄스 신드롬을 일으킨 대세 크루 '훅'이 지원사격에 나선다. 댄서 아이키가 안무를 창작한 데 이어 뮤직비디오에도 직접 출연, 문별과 재치 넘치면서도 힙한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특급 시너지를 기대케 한다.

문별은 오는 19일 미니 3집 '시퀀스'를 발매한다. 지난해 2월 발매된 전작 '다크 사이드 오브 더 문'(DARK SIDE OF THE MOON) 이후 1년11개월 만의 솔로 컴백으로, 여러 개의 신(scene)을 뜻하는 앨범명처럼 문별의 폭넓은 음악성과 다채로운 매력을 담아냈다.

타이틀곡 '루나틱'(LUNATIC)은 권태기에 놓인 연인의 모습을 중독성 짙은 훅으로 표현한 하우스 장르의 곡이다. 화내고 후회하고, 집착하고 애원하고 하루에 열두 번도 더 바뀌는 감정을 문별만의 힙한 방식으로 소화해냈다.

한편 문별의 미니 3집 '시퀀스'는 오는 19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seunga@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