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경제 > 정책

폴리텍, 인공지능융합기술(AI+x) 교육 선도…정수캠퍼스에 '교육의 장' 마련

13일, 'AI+x 러닝팩토리'·'서울폴리스튜디오' 개관식 개최
"인공지능 등 신기술 적응과 생애 직업능력 개발 지원"

(세종=뉴스1) 이정현 기자 | 2022-01-13 15:00 송고
폴리텍 서울정수캠퍼스 내 인공지능응용개발센터 러닝팩토리. (폴리텍 서울정수캠퍼스 제공) © 뉴스1

한국폴리텍대학 서울정수캠퍼스는 13일 인공지능(AI) 기반 평생직업능력개발 플랫폼을 구축하고, 기술교육의 고도화를 위한 'AI+x 러닝팩토리·서울폴리스튜디오' 개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AI+x'는 모든 산업 분야(x)에 인공지능(AI) 기술을 융합하는 인공지능 결합 시스템이다.

개관한 러닝팩토리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융합교육을 선도하기 위해 제품 생산의 전체 공정이 한 곳에서 연결되도록 다양한 교과의 실습 장비를 한 곳에 갖춘 통합 실습장이다.

서울정수캠퍼스는 'AI+x 러닝팩토리'로서 인공지능응용개발센터(인공지능소프트웨어과) 및 창의융합기술센터(기계시스템디자인과)를 운영한다.

인공지능응용개발센터는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데이터 수집부터 분석까지 체험할 수 있는 AI Boostcamp로서 인공지능통합관제시스템, 빅데이터시각화실습시스템 등 장비실습이 가능하다.

AI Boostcamp는 단기간에 집중해 코딩지식을 가르치는 소프트웨어 개발자 양성을 목표로 하는 교육기관이다.

창의융합기술센터는 제품 제작을 위한 기계설계·가공·디자인 기술의 전 공정을 융합형으로 실습할 수 있는 공간으로, VR 가공실습장비, AI 제어장비 등을 갖추고 있다.

서울정수캠퍼스는 이 외에도 미디어 창작활동과 콘텐츠 제작이 가능한 서울폴리스튜디오(공유스튜디오)를 외부에 개방한다. 오는 3월부터 홈페이지를 통해 이용신청할 수 있다.

조재희 이사장은 "오늘날 세계의 리더로 성장해온 대한민국이 성공적인 디지털 대전환을 이뤄내야 저출산·고령화 속 지속적인 성장 동력을 얻어 초일류 국가로 나아갈 수 있다"며 "공공 직업교육훈련 기관인 폴리텍이 인공지능, 실감형 콘텐츠 등 신기술 적응과 생애 직업능력 개발 지원에 모든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수영 학장도 "AI+x 러닝팩토리·서울폴리스튜디오 운영과 지속적인 학과 개편을 통해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할 기술 인재를 양성하고, 한국폴리텍I대학을 일하고자 하는 사람은 누구나 일할 수 있는 평생직업능력개발을 위한 일류 일자리 대학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euni1219@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