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여행 > 호텔ㆍ크루즈

코로나에 고급 여가 뜬다…야놀자, 특급호텔 예약률 54% ↑

지난해 12월, 연초 대비 111% 이상 성장

(서울=뉴스1) 윤슬빈 여행전문기자 | 2022-01-05 08:35 송고
야놀자 특급호텔 예약 성장세
코로나19 장기화로 해외여행이 제한적인 상황에서 비용 대비 최상의 경험을 제공하는 프리미엄(고급) 호캉스 수요가 지속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5일 야놀자가 지난해 호텔 예약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특급호텔(4·5성급) 예약건수는 2020년 대비 54% 상승했다.

이는 전체 호텔 카테고리 신장률과 비교해도 10% 포인트 높은 성장세다. 특히 지난해 12월 특급호텔 예약은 연초 대비 111% 이상, 5성급 호텔은 135% 이상 증가했다.
 
이러한 추세에 야놀자는 프리미엄 여가 트렌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국내 특급호텔 인벤토리를 적극 확보하고 시즌별 기획전·특가 프로모션 등으로 선보인다.
  
특히 이번 겨울 성수기에는 국내 여가 플랫폼 중 최초로 디즈니+와 제휴, 이달 말까지 프레스티지 호텔 예약 시 결제액에 따라 디즈니+ 구독권을 지급한다. 이밖에도 고품격 숙소 추천 매거진 '프리미어 콜렉션'을 통해 프리미엄 여가 정보를 공유한다.
  
연은정 야놀자 마케팅실장은 "해외여행이 어려운 상황에서 비용 대비 최상의 경험을 제공하는 프리미엄 숙소에 대한 인기가 증가함에 따라 특급호텔 카테고리가 지속 성장하고 있다"며 "자체 보유한 프리미엄 인벤토리와 차별화된 서비스·마케팅을 결합해 트렌드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seulbin@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