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이수근, 시청자가 뽑은 희망 짝꿍 1위…김희철·민경훈 제쳤다

'아는 형님' 25일 방송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2021-12-25 21:27 송고
JTBC '아는 형님'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이수근이 시청자 인기투표에서 1위를 차지했다.

25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연말 특집 종업식에 가수 에일리와 정인, 정동원이 출연했다.

이날 에일리는 신곡 '가르치지 마'를 열창했다. 이를 들은 형님들은 "학교에서 가르치지 마?"라고 농담했다. 민경훈은 에일리 신곡의 안무를 보고 "라치카가 만들었느냐"며 반가워했다. 형님고의 공식 춤짱 민경훈은 에일리의 안무를 한 번만 보고 따라 해 봤다. 에일리의 댄서팀도 민경훈이 추는 막춤을 따라해 큰 웃음을 줬다.

신동은 '시청자가 뽑은 희망 짝꿍' 투표 결과를 공개했다. 3위는 김희철이었다. 김희철은 "내가 3위 밖에 안 돼?"라며 실망했다. 2위는 민경훈이 차지했다. 민경훈은 "나와 김희철을 제친 1위가 누구냐"며 놀랐다. 발표되지 않은 강호동 서장훈 등은 내심 1위를 기대했다. 1위는 이수근이었다. 강호동은 애써 웃으며 축하했다. 이수근의 득표율은 무려 20%였다. 이수근은 "다양한 웃음, 철들지 않는 재밌는 모습 보여드리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aaa3077@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