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경기

경기도민햇빛발전소 1~3호기 경기아트센터에 준공…연간 39만kWh 생산

170tCO₂온실가스 절감…조합원 배당 통해 도민 이익공유 실현

(수원=뉴스1) 진현권 기자 | 2021-12-08 14:44 송고
연간 약 40만kWh의 전기를 생산하는 도민참여형 ‘경기도민햇빛발전소’가 수원 경기아트센터 옥상에 설치됐다.경기에너지·대부도·부천시민 햇빛발전협동조합은 8일 경기아트센터 열린무대에서 경기도민햇빛발전소 1~3호기 준공식을 개최했다.(경기도 제공)© 뉴스1


연간 약 40만kWh의 전기를 생산하는 도민참여형 ‘경기도민햇빛발전소’가 수원 경기아트센터 옥상에 설치됐다.

경기에너지·대부도·부천시민 햇빛발전협동조합은 8일 경기아트센터 열린무대에서 경기도민햇빛발전소 1~3호기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박성남 경기도 환경국장, 김현권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장, 이우종 경기아트센터 사장을 비롯해 이상명 경기에너지협동조합 이사장, 최순영 부천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 이사장, 최인모 대부도협동조합 이사장 등 각 조합원이 참석했다.

경기도민햇빛발전소 1~3호기는 경기도가 도민참여형 탄소중립 실행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2020년 에너지자립 선도사업’ 공모를 통해 진행됐으며, 총 사업비 4억5000만원의 30%를 도비로 지원받고 도민의 출자금을 모아 유휴부지인 경기아트센터 옥상에 설치한 300kW의 발전소다.

이 발전소는 연간 39만4200kWh 전기를 생산해 연간 약 170tCO₂온실가스를 절감할 것으로 예상돼 경기도 탄소중립 정책 달성에 기여할 전망이다.

경기도와 경기환경에너지진흥원은 경기아트센터의 협력으로 유휴부지를 발굴했고, 이를 도내 사회적경제조직인 에너지협동조합에 임대했다.

민관이 협력해 재생에너지 생산을 확대하고 출자에 참여한 도민들에게 전기판매로 얻은 이익을 공유하는 사업 모델이다.

박성남 도 환경국장은 “경기도민햇빛발전소 1~3호기 준공을 진심으로 축하하며, 탄소중립을 위한 공공, 도민의 의지와 노력을 알 수 있는 의미 있는 성과”라며 “앞으로도 도민참여형 에너지 사업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에너지자립 선도사업’은 도민참여형 에너지 자립과 미래 신성장 산업 육성을 위해 경기도가 선도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사업이다.

시·군, 공공기관, 민간법인 누구나 참여할 수 있고 태양광발전설비, 연료전지, 에너지관리시스템(EMS), 정보통신기술(ICT) 활용 융·복합사업 등 에너지의 제한 없이 설치비를 지원한다.

2016년부터 올해까지 6년간 105개 사업에 160억원을 지원해 연간 2315만6000kWh
(일반가정 6430가구 사용)의 전기량을 만드는 효과를 거뒀다.

이 가운데 도내 운영 중인 29개 도민참여 에너지협동조합 중 19개 협동조합이 선도사업에 참여해 총 1만288kW 햇빛발전소(56개소)를 설치했다.

발전수익금 중 운영비를 제외한 금액을 조합원 배당 등을 통해 도민 이익공유를 실현하고 있으며 신재생에너지에 대한 주민 수용성을 높여가고 있다.


jhk102010@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