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방송ㆍTV

이창훈, 17살 연하와 결혼한 사연 "장인어른이 뒷조사 후 결혼 허락"

'퍼펙트 라이프' 8일 방송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2021-12-08 09:15 송고
TV조선 '퍼펙트 라이프' © 뉴스1
배우 이창훈이 '퍼펙트 라이프'에 출연해 17살 연하 아내 김미정과의 결혼 뒷이야기를 털어 놓는다.

8일 오후 8시 방송되는 TV조선(TV CHOSUN) '퍼펙트 라이프'에는 '원조 청춘스타' 이창훈이 그의 17살 연하 아내 김미정과 함께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창훈은 배우 심형탁의 소개로 만난 아내와의 러브스토리부터 한 달 만에 결혼을 허락받게 된 뒷이야기를 모두 공개했다.

이창훈은 "장인어른이 파일럿 출신인데, 연예인 지인을 통해 짧은 시간 안에 내 뒷조사를 마치고 '저놈이라면 줄 수 있다!'고 하셨다"면서, 결혼을 허락받게 된 사연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서 이창훈의 슈퍼맨 아빠 일상도 그려졌다. 특히 이창훈은 아침부터 딸 효주가 다니는 학교를 찾아 교통정리에 나서 궁금증을 자아냈다. 그는 "초등학교 입학식 날 전교생에 딱 두 명이 울었는데, 그중 하나가 딸이었다"면서 "딸이 걱정되어 지켜주고 싶은 마음에 직접 녹색 아버지회를 창단해 6년 내내 학교에서 일하는 중"이라며 딸 바보 면모를 드러냈다.

이후 이창훈 가족은 함께 심리 상담 센터를 찾아 가족 상담도 받았다. 아내 김미정은 "딸 효주가 사춘기가 오기도 했고, 어렸을 때 분리 불안을 겪어서 지금은 어떤지 확인하러 갔다"라며 방문 이유를 전했다. 부부의 가장 큰 고민은 "효주가 부모님 눈치를 많이 봐 감정 표현을 잘 안 한다"는 것.

이창훈이 "효주가 말하기 시작한 3살 때부터 부부싸움을 할 때 중재자 역할을 했다"고 고백하자 아내 김미정은 "그게 효주를 불안하게 만든 것 같다"라고 어린 나이에 어른이 돼버린 딸을 걱정하는 모습으로 가슴 뭉클하게 했다.


taehyun@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