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연예 > 연예가화제

정우성, 돌파감염으로 확진 "자가격리 중…이정재는 PCR 검사 음성" [공식]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2021-11-30 15:07 송고 | 2021-11-30 15:11 최종수정
배우 정우성 / 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정우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정우성의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 관계자는 30일 뉴스1에 "정우성이 어젯밤(29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자택에서 자가격리 중"이라고 밝혔다.

정우성은 앞서 지난 26일 열린 청룡영화상 시상식에 참여헀으며, 동업자이자 동료인 이정재와 함께 시상 무대에 오르기도 했다. 이정재는' 2021 고담 어워즈' 참석을 위해 지난 27일 미국으로 출국했다. 이정재가 후보에 올랐던 '2021 고담 어워즈'는 미국 현지시간으로 29일 오후 뉴욕에서 열렸다.

소속사 측은 "이정재와 정우성 두 사람 모두 2차 백신 접종을 마치고 2주 이상이 지난 상태였다"며 "이정재는 미국에 갈 때도 PCR 검사를 받았고 어제도 '고담 어워즈' 참석을 위해 PCR 검사를 받은 상태였다, '고담 어워즈'는 전날 PCR 검사 결과 음성이 나와야 들어갈 수 있는데 음성이 나왔다"고 알렸다.

현재 정우성의 밀접 접촉자로 분류된 주변 스태프들은 모두 코로나 검사를 받은 후 자가격리에 들어간 상황이다.


eujenej@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