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대전ㆍ충남

수자원공사, 지역뉴딜 및 물산업 펀드 조성…3년간 최소 1200억

수공·울산시·경남도·한국벤처투자 공동으로 벤처펀드 조성

(대전ㆍ충남=뉴스1) 박찬수 기자 | 2021-11-12 17:00 송고
© 뉴스1

한국수자원공사가 12일 오후 경남도청에서 중소벤처기업부 및 울산광역시, 경상남도와 함께 ‘동남권 지역뉴딜 벤처펀드’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동남권 지역뉴딜 벤처펀드’는 물산업 및 경남 울산지역의 경제 활성화를 위해 한국수자원공사, 울산광역시, 경상남도, 한국벤처투자가 공동으로 출자해 물산업 및 지역혁신기업에 투자하는 펀드이다.

향후 3년간 한국수자원공사 300억원, 모태펀드 420억원, 울산시와 경상남도가 120억원을 출자해 최소 840억원 이상의 모펀드를 조성, 최소 1200억원 이상의 자펀드를 조성할 예정이다.

한국수자원공사는 2022년 100억원의 출자를 시작으로, 2023~2024년 투자추이 및 시장상황을 고려해 출자규모를 점진적으로 확대, 최대 2000억원 수준까지 자펀드 규모를 확대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다. 

그간 한국수자원공사는 유망 스타트업 육성을 통한 물산업 활성화 및 경쟁력 강화를 위해 마중물 투자에 집중해 왔다.

한국수자원공사 박재현 사장은 “이번 벤처펀드 조성을 계기로 지역의 혁신 창업생태계가 풍성해지고, 많은 투자기관과 보육기관이 유입되는 선순환이 이뤄지기를 희망한다”면서 “앞으로도 물산업 유망기업들이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pcs4200@hanmail.net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