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행정자치

'보고 누르는 119신고' 소방청 적극행정 우수사례 선정

인사관리 일원화, 고시원·산후조리원 스프링클러 의무화도

(서울=뉴스1) 이밝음 기자 | 2021-10-25 12:28 송고
소방청 보고 누르는 119신고 서비스(소방청 제공)© 뉴스1

소방청은 '2021년 하반기 소방청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를 열고 우수사례 3건을 선정했다고 25일 밝혔다.

최우수 사례는 '보고 누르는 119신고 서비스'가 선정됐다.

119를 누르면 신고자 스마트폰에 신고화면을 띄워주고, 화면에서 사고유형을 선택할 수 있다. 119 상황실 요원과 채팅을 하거나 사진·영상 전송도 가능하다.

보고 누르는 119신고 서비스를 위한 시스템 구축은 국민참여예산으로 채택돼 내년부터 추진할 예정이다.

외국인을 위한 실시간 문자 번역, 음성 통역 기능도 추가할 예정이다. 전화 신고가 어려운 상황에서 외국인이나 장애인도 쉽게 신고가 가능하다.

우수사례는 '국가직 소방공무원 인사관리 일원화를 통한 업무효율성 제고'다.

전국 시·도 소방본부가 따로 운영하던 인사관리 시스템을 하나로 통합하는 내용이다. 연평균 5억원의 시스템 유지보수 비용을 절감했다.

장려사례는 '주거 취약계층에 보편적 안전 제공으로 모든 국민이 안전한 나라 실현'이다.

고시원, 산후조리원 등 숙박형 다중이용업소의 법령을 개정해 간이스프링클러 설치를 의무화하고 영세 영업장은 설치 비용을 정부에서 지원하도록 했다.

허석곤 소방청 기획조정관은 "급변하는 사회·경제적 변화에 대처하기 위해서는 창의적 발상으로 정책을 만들고 적극적으로 추진하는 행정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bright@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