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여행 > 국내

속초홍게라면, 제주마늘라면…컵라면으로 '국내여행' 떠난다

한국관광공사, BGF리테일과 CU 컵라면 활용 비대면 지역관광 홍보

(서울=뉴스1) 윤슬빈 여행전문기자 | 2021-10-14 08:44 송고
CU 지역특산물 소재 컵라면 관련 이미지
편의점 컵라면을 활용한 흥미로운 지역관광 홍보가 등장했다.

한국관광공사가 편의점 CU를 운영하는 BGF리테일과 함께 최근 지역 특산물 소재 컵라면을 활용한 비대면 지역관광 홍보에 나섰다.
  
이 사업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자 하는 것으로, 생활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편의점의 컵라면을 활용해 소비자 밀착형 지역관광 홍보를 추진하고 지역관광 수요를 발굴하자는 민관 협업사업이다.
 
활용하는 컵라면은 지역특산물을 소재로 한 4종(속초홍게라면, 청양고추라면, 제주마늘라면, 부산어묵라면)이며, 모두 CU가 개발한 브랜드상품이다.

이들 컵라면 용기엔 각 지자체에서 제공하는 해당 여행정보 제공 누리집으로 연결되는 QR코드가 찍혀 있어 스마트폰 스캔으로 확인할 수 있다. 이들 컵라면은 현재 전국 1만5000여 CU 편의점에서 판매 중이며, 공사는 제품 출시를 위해 지자체 및 지역관광공사와 협력해 지역관광 콘텐츠를 제공했다.
 
김태환 한국관광공사 사회적가치팀장은 "지역특산물을 소재로 한 CU의 컵라면을 개선하는 과정에서 지역관광과 연계한 마케팅을 민관 협업으로 실시하게 됐다"며 "이들 상품 외 호남 지역 특산물을 소재로 한 라면도 추가하고자 BGF리테일과 협의 중"이라고 밝혔다.


seulbin@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