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사회 > 사회일반

[뉴스1 PICK]상복 입은 돌잔치업계 자영업자 "정말 굶어 죽으란 말인가?"

"4단계 지역서도 백신접종 인원 포함해 16명까지 확대해야"

(서울=뉴스1) 이동원 기자 | 2021-09-27 11:49 송고 | 2021-09-27 12:57 최종수정
안전한 가족 돌잔치 전국연합회 관계자가 27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백신 접종 완료자에 대한 백신 인센티브 적용 요청 1인 차량 모니터 시위를 하고 있다.  2021.9.27/뉴스1 © News1 박정호 기자


돌잔치 관련 업체 자영업자들이 꾸린 소규모 돌잔치 모습.© 뉴스1(안전한 가족 돌잔치 전국연합회 제공)

돌잔치 관련 업체 자영업자들이 업계 특성에 맞게 백신접종 인센티브를 확대 적용해달라며 27일 '모니터링 차량' 1인 시위에 나섰다.

안전한 가족 돌잔치 전국연합회 관계자는 27일 오전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돌잔치 업계에 백신접종 인센티브를 확대 적용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들은 지난 7월부터 적용된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로 오후 6시 이후 2인 모임만 가능해지면서 3개월간 아무런 일을 할 수 없다고 주장한다. 돌잔치도 '사적모임'에 포함되며 예외도 허용되지 않기 때문이다.

오는 10월3일까지 오후 6시 이후 백신접종 완료자 4명을 포함해 6인까지 모일 수 있지만, 이 역시 돌잔치 업계 특성을 고려하지 않은 정책이라는 게 이들의 입장이다.

연합회는 거리두기 4단계에서도 양가 직계 가족 등 최소 8명에 백신인센티브 인원 8명까지 확대 적용해달라고 요청한다. 현재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지역에서는 돌잔치가 16명까지 모임이 가능하다.

이들은 따로 영업 코드가 부여되지 않아 10개월간의 영업제한에도 정부가 지원하는 소상공인 정책자금에서 제외됐다는 점도 문제점으로 꼽는다.

연합회 관계자는 "돌잔치 관련 업계는 인원 제한으로 인해 아무것도 할 수 없는 사각지대에 있다"며 "돌잔치는 우리에게 사적모임이 아니라 생계"라며 10월3일 이후 적용될 거리두기 개편안의 변화를 촉구했다.

앞서 예비부부들도 결혼식장 방역 지침 개선을 촉구하며 지난달 서울 도심에서 트럭시위를 진행하고, 화환시위와 팩스시위 등을 이어간 바 있다.

안전한 가족 돌잔치 전국연합회 관계자가 27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백신 접종 완료자에 대한 백신 인센티브 적용 요청 1인 차량 모니터 시위를 하고 있다. 2021.9.27/뉴스1 © News1 박정호 기자


돌잔치 관련 자영업자 모임인 '안전한 가족 돌잔치 전국연합회(연합회)'가 27일 오전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돌잔치 업계에 백신접종 인센티브를 확대 적용해줄 것을 요청하는 기자회견과 '모니터링 차량' 시위에 나서고 있다. . 2021.9.27/뉴스1 © News1 노선웅 기자


돌잔치 관련 자영업자 모임인 '안전한 가족 돌잔치 전국연합회(연합회)'가 27일 오전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돌잔치 업계에 백신접종 인센티브를 확대 적용해줄 것을 요청하는 기자회견과 '모니터링 차량' 시위에 나서고 있다.. 2021.9.27/뉴스1 © News1 노선웅 기자


돌잔치 관련 자영업자 모임인 '안전한 가족 돌잔치 전국연합회(연합회)'가 27일 오전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돌잔치 업계에 백신접종 인센티브를 확대 적용해줄 것을 요청하는 기자회견과 '모니터링 차량' 시위에 나서고 있다.  2021.9.27/뉴스1 © News1 노선웅 기자


안전한 가족 돌잔치 전국연합회 관계자가 27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백신 접종 완료자에 대한 백신 인센티브 적용 요청 1인 차량 모니터 시위를 하고 있다. 안전한 가족 돌잔치 전국연합회는 이날 1인 시위를 통해 4단계 거리두기 돌잔치 금지 정책으로 인해 업계가 어려운 상황을 맞이 하고 있다며, 백신 인센티브 확대 적용과 4단계 거리두기 돌잔치 진행 최소 인원 8인 이상 확보 등을 호소했다. 2021.9.27/뉴스1 © News1 박정호 기자


안전한 가족 돌잔치 전국연합회 관계자가 27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백신 접종 완료자에 대한 백신 인센티브 적용 요청 1인 차량 시위를 하고 있다. 안전한 가족 돌잔치 전국연합회는 이날 1인 시위를 통해 4단계 거리두기 돌잔치 금지 정책으로 인해 업계가 어려운 상황을 맞이 하고 있다며, 백신 인센티브 확대 적용과 4단계 거리두기 돌잔치 진행 최소 인원 8인 이상 확보 등을 호소했다. 2021.9.27/뉴스1 © News1 박정호 기자



newskija@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