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정치 > 정치일반

이재명 "점 없고 머리 풍성"→ 김부선 "안 보이는 곳에…"

(서울=뉴스1) 박태훈 선임기자 | 2021-09-27 07:15 송고 | 2021-09-27 08:33 최종수정
이재명 경기지사가 26일 방영된 SBS '집사부 일체'에서 "온 몸에 점이 없다"며 이른바 여배우 스캔들 논란의 핵심 쟁점에 대해 주저없이 '아니다'라며 정면돌파했다. (SBS 갈무리) © 뉴스1

배우 김부선씨는 이재명 경기지사가 "온몸에 점이 없다"라고 한 것은 거짓말이라며 '점이 있다'라는 종전 자신의 주장을 이어갔다.

김부선씨는 26일 밤 자신의 페이스북에 SBS '집사부 일체'에 출연한 "이재명 지사가 '우리 부모님한테 진짜 훌륭한 재산을 물려받았다. 몸에 점이 없다'고 했다"며 "이런 거짓말하면 부모님한테 안 미안할까"라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그 점, 눈에 잘 안 보이는 데 있으니 앞으로 방송 관계자들은 '점이 있냐, 없냐'고 묻지 말고 '점이 어디 있냐고 물어봐야 한다'"고 요구했다.

김부선씨는 이 지사가 자신과 만난 적이 있다며 그 증거로 '신체에 점이 있다'라는 말을 했다. 이에 이 지사는 2018년 10월 16일 수원 아주대 병원을 찾아 신체검증을 자청해 '점이나 레이저 흔적이 없다'라는 의료진 검증을 받아냈다.

한편 이 지사는 '집사부일체'에서 "깊게 한 번 파고들라"며 곤란한 질문도 좋다고 이른바 '여배우 스캔들(추문)' 관련 질문도 흔쾌히 답하겠다고 나섰다.

그러면서 "부모님에게 훌륭한 걸 물려받았는데 먼저 피부가 좋다"라며 "정말 온 몸에 점이 없다"고 웃었다.

이어 "두번째는 풍성한 모발로 머리가 잘 빠지지 않는다"고 자랑했다.


buckbak@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