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 지방 > 전북

남원시, 3년 연속 ‘식품소재 및 반가공산업 육성사업’ 공모 선정

농업회사법인 ㈜꿈엔들잊힐리야 법인, 2022년 대상 사업자 선정

(남원=뉴스1) 유승훈 기자 | 2021-09-17 14:20 송고
농식품부 주관 '2022년 식품소재 및 반가공산업 육성사업' 공모에 선정된 전북 남원시 소재 농업회사법인 ㈜꿈엔들잊힐리야 전경.(남원시 제공)2021.9.17/© 뉴스1

전북 남원시가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식품소재 및 반가공산업 육성사업’ 공모에 3년 연속 선정되는 쾌거를 이뤄냈다.

남원시는 17일 농업회사법인 ㈜꿈엔들잊힐리야(대표 하강호)가 ‘2022년 식품소재 및 반가공산업 육성사업’ 공모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지난 2020년 이너뷰티식품 가공공장, 2021년 지리산한봉영농조합법인에 이은 3번째 선정이다.

‘식품소재 및 반가공산업’은 지역 농산물 수요 확대와 부가가치 향상, 경쟁력 제고를 위한 정부 사업이다.

이번 공모에 선정된 꿈엔들잊힐리야 법인은 전북도 자체 심사, 농식품부 전문가 현장평가, 발표심사 등을 거쳐 최종 사업대상자로 선정됐다. 총 4억2000만원의 사업비를 확보하게 됐다.

이 법인은 HACCP 시설 및 유기가공식품 인증을 받은 친환경 식품기업이다. 또, 꾸준한 성장을 보이고 있는 농촌융복합산업 인증경영체다.

꿈엔들잊히리야는 친환경 인증을 받은 249개 농가로 구성된 조합원들이 계약 재배를 통해 지역 농산물 소비에 앞장서고 있다. 한살림(전국 160개 매장), 초록마을(120개), 풀무원(100매장), 롯데백화점 등 서울‧경기지역 친환경 유기농 전문 매장에 납품되고 있다.

남원시 관계자는 “남원시가 그간 식품소재 및 반가공 산업 육성을 위해 노력했던 결실이 성과로 이어져 만족스럽다”면서 “앞으로도 농산물 소비촉진, 가공분야 일자리 창출로 농업소득을 더욱 향상시키고, 먹거리 안전성을 더욱 확보해 농식품 산업의 눈부신 발전을 이루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9125i14@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